재생문제해결 보기
  • 동영상이 안 나올 땐 F5를 눌러 재시도하시거나 신호를 교체해 재생해 보세요. (优酷/유쿠/HLS 등)
  • IE는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Chrome/QQ/360 등 Webkit 계열 브라우저를 추천합니다.
  • 그래도 안나오거나 보고싶은 영상이 있으면 `고객센터`를 통해 관리자한테 요청해 주세요.
레이어 닫기
재생목록
  1. 본편

태양은 가득히

태양은 가득히

Plein Soleil, Purple Noon, 1960

0.0

개요
드라마,범죄,스릴러|프랑스,이탈리아|112분|1960-11-24 개봉
감독
르네 클레망
출연
알랭 들롱(톰 리플레이), 마리 라포레(마르쥬), 모리스 로네(필립)
재생
주간 191|월간 1,023|전체 1,023

줄거리 일확천금을 꿈꾸는 청년 톰 리플레이(Tom Ripley: 알랑 드롱 분)는 고등학교 동창이자 방탕한 부잣집 외아들 필립(Philippe Greenleaf: 모리스 로넷 분)의 아버지로부터 그림 공부를 하러 로마에 간 필립이 공부는 하지 않고 빈둥대고 놀면서 귀국하지 않는 필립을 데려오면 5천 달러를 주기로 한다. 학창시절부터 필립에게 항시 괄시를 받아온 톰은 필립을 만나 그의 돈과 지위에 꿈 참고 필립의 하인 노릇을 하면서 필립을 따라다닌다. 필립은 톰을 멸시하면서도 톰이 자신의 비위를 잘 맞추니까 데리고 다니는 것이다. 둘은 요트를 타고 어촌 몬지베로에서 나폴리로 와 필립의 애인 마르쥬(Marge Duval: 마리 라포넷 분)를 태우고 항해를 즐긴다. 필립은 톰이 두 사람의 방해물이라 생각해 인간 이하의 취급을 하는가 하면 그가 보는 앞에서 애인과 섹스를 하는 등 톰을 자극하는 게 예사이다. 톰을 방해자로 생각한 필립은 사소한 시비 끝에 톰을 구명 보트에 매달고 달리다, 그만 구명보트를 잃어버리게 되는데, 되돌아가 톰을 구출하지만 햇볕 때문에 톰은 심한 화상을 입고 마르쥬의 간호를 받는다. 필립에 대한 톰의 컴플렉스는 점점 무서운 증오로 변하고 필립은 이런 톰을 떠보기 위해 여러가지 질문을 한다. 이에 톰은 필립에게 직접 그를 죽인 뒤 싸인과 필립의 타자기를 이용해 재산을 가로챌 수 있다며 엄포를 놓는다. 밤에 톰은 여자의 귀걸이를 몰래 필립의 옷 속에 집어 넣고, 결국 이것이 화근이 되어 필립과 마르쥬는 심하게 다툰 뒤 마르쥬가 배에서 내려버린다. 그리고 파도가 치는 날 톰과 포커를 치던 필립은 귀걸이와 재산을 가로챈다는 말을 계속하다 갑자기 톰이 필립을 찔러 죽이고 만다. 톰은 필립의 시체를 우의를 싼 다음 와이어에 묶어 바닷속에 쳐 넣은 다음 육지로 올라와 필립의 신분증면서를 위조하고 그의 싸인도 똑같이 쓸 수 있게 연습하고 목소리까지 똑같이 한다.

댓글

0
댓글달기
0/300